2010.11.04

2010/11/04 23:39 / My Life/Diary
가을이지요. 아줌마들이 불륜에 빠지는 계절. 올 단풍이 다 져버리기 전에 저에게도 멋진 아줌마가 생기면 좋겠어요. 그럼 제가 발톱을 깎아드릴텐데… 아주 아주 바짝 깎아서, 일어나려고 발끝에 힘을 주시면 찌릿한 아픔에 다시 폭-하고 제게로 주저앉아 버리도록 말이지요.
2010/11/04 23:39 2010/11/04 23:39
TAGS

Trackback URL :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
Trackback RSS : http://www.fallight.com/rss/trackback/2044

Trackback ATOM : http://www.fallight.com/atom/trackback/2044


« Previous : 1 : ... 213 : 214 : 215 : 216 : 217 : 218 : 219 : 220 : 221 : ... 1283 : Next »