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07.11.29

2007/11/29 18:57 / My Life/Diary
거리를 가득 채우는 가식들. 그 무게에 짓눌리는 것 같다. 구르는 낙엽보다 구부러지는 이들이 더 불쌍하다. 쳐다보지 마라 눈물난다.
2007/11/29 18:57 2007/11/29 18:57
TAGS

Trackback URL :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
Trackback RSS : http://www.fallight.com/rss/trackback/1281

Trackback ATOM : http://www.fallight.com/atom/trackback/1281


« Previous : 1 : ... 573 : 574 : 575 : 576 : 577 : 578 : 579 : 580 : 581 : ... 1284 : Next »