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용자 삽입 이미지


 
ㅡ 작가의 노트 : 이 영화는 허구입니다. 살아있거나 혹은 죽은 사람과 영화 속 인물간에 그 어떤 유사성이 있어도 순전히 우연입니다. 특히 너, 제니 벡맨. 나쁜 년아.

ㅡ 썸머는 마그리트와 호퍼를 좋아해. 아 그리고 우린 바나나피쉬에 대해서 20분이나 얘기했어. 우린 정말 비슷해. 끝내줘! 정말! 썸머는 내 생각 같진 않지만 정말 대단해. ㅡ 이런, 오빠. ㅡ 뭐? ㅡ 좀 귀여운 여자가 오빠가 좋아하는 이상한 것들을 같이 좋아한다고 해서 그게 둘이 소울메이트라는 건 아니야.

ㅡ 남자친구 있어요? ㅡ 없어요. ㅡ 왜요? ㅡ 필요 없거든요. ㅡ 이러지 마요. 못 믿겠네요 그말. ㅡ 여자가 자유와 독립을 즐길 수 있다는 걸 못 믿는군요? ㅡ 당신 레즈비언이에요? ㅡ 아녜요. 그저 다른 누군가의 여자친구가 되는 게 불편할 뿐이에요. 전 누군가의 그 무엇이 되고 싶진 않아요. ㅡ 무슨 소리하는 건지 모르겠네요. ㅡ 이기적으로 들린다는 건 알아요. 하지만… 전 제 자신으로 존재하는 게 좋아요. 연애는 골치 아프고 사람들은 상처를 받죠. 누가 그런 것들을 원하겠어요? 우린 젊어요. 우린 세상에서 제일 아름다운 도시 중에 한 곳에 살잖아요. 우리가 할 수 있는 한 최대로 재밌게 지내고 골치 아픈 일들은 나중을 위해 남겨두는 거죠.

ㅡ 그럼… 만약 당신이 사랑에 빠지면 어떻게 되죠? ㅡ 저런. ㅡ 왜요? ㅡ 정말 사랑을 믿는 건 아니겠죠? 믿어요? ㅡ 믿고 말고가 어딨어요. 사랑이라니까요. 산타 클로스가 아니라구요. ㅡ 그 단어에 의미란 게 있기나 해요? 저도 예전에 연애를 해봤지만 사랑이란 건 본 적도 없어요. ㅡ 어 그건 아마도 ㅡ 그리고 요즘 대부분의 결혼은 이혼으로 끝난다는 걸 알죠. 우리 부모님처럼요. ㅡ 뭐 우리 부모님도 그렇지만 그래도 ㅡ 사랑 같은 건 없어요. 그건 환상이에요. ㅡ 음, 전 당신이 틀렸다고 봐요. ㅡ 그래요 그럼, 제가 빠뜨린 건 뭘까요.
 
ㅡ 말도 안 돼. ㅡ 왜? ㅡ Octopus's Garden을 좋아한다구? 그냥 Piggies 라고 하지? ㅡ 말했잖아. 난 링고 스타를 좋아한다고. ㅡ 미쳤구만. ㅡ 왜? ㅡ 링고 스타를 좋아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거든. ㅡ 그래서 내가 링고 스타를 좋아하는 거야.

ㅡ 난 때때로 하늘을 나는 꿈을 꿔. ㅡ 그래? ㅡ 정말 정말 빠르게 뛰기 시작해. 꼭 초인처럼. 지형은 험하고 가팔라지고. 난 너무 빠르게 달려서 발이 땅에 닿지도 않게 되고… 난 둥둥 떠다니는 거야. 자유롭고 안전하게. 그러다 깨닫게 돼. 난 완벽하게 혼자라고. 그리고 꿈에서 깨지. 이 얘기, 아무한테도 한 적 없었는데… ㅡ 난 아무도 아닌 게 아니니까.

ㅡ 이건 어때요? 앞면에 이쁜 하트를 그린 거. 안에 뭐라고 써있는 지 알죠. “해피 발렌타인 데이 자기야, 사랑해” 달콤하죠? 사랑이 위대하지 않나요? 바로 이게 제가 하려는 말입니다. 이게 대체 무슨 뜻이죠? 사랑. 당신은 아나요? 당신은요? 아무도 없나요? 누가 이 카드를 제게 준다면, 밴스씨, 전 이 카드를 먹어버릴 겁니다. 이런 카드들 영화들 노래들은… 모든 거짓말들에, 비통한 가슴에, 모든 것들에, 책임을 져야 해요. 우리 책임이에요. 제 책임이죠. 우린 여기서 나쁜짓을 하고 있어요. 사람들은 자신들이 어떻게 느끼는 지 말할 수 있어야 해요. 그들이 정말 어떻게 느끼는지, 다른 사람이 입안에 넣어주는 단어 없이요. 사랑 같은 단어들. 거긴 아무 뜻도 없어요.

ㅡ 오빠. ㅡ 응? ㅡ 오빠가 썸머를 운명으로 생각했다는 걸 알아. 근데 난 그렇게 생각 안 해. 오빠는 그저 좋은 기억만 떠올리고 있을 뿐이야. 다음 번에 되돌아보면… 음… 난 정말 오빠가 다시 되돌아봐야 한다고 생각해.

ㅡ 그럼… 축하한다고 말해야겠지. ㅡ 정말 그러고 싶다면. ㅡ 음… 그러면… ㅡ 당신 잘 지내? ㅡ 잘 지낼 거야, 결국에는. ㅡ 양복 멋있네. ㅡ 고마워. ㅡ 샤프해 보여. ㅡ 너도 이뻐. ㅡ 고마워. ㅡ 나 회사 관뒀어. ㅡ 그랬어? 잘 됐네. ㅡ 그리고 넌 결혼했지. ㅡ 그래, 괴상하지. ㅡ 그 누구의 여자친구도 되기 싫다더니 이젠 누군가의 아내가 됐구나. ㅡ 나 스스로도 놀랐어. ㅡ 결코 이해하지 못할 것 같아. 말이 안 되잖아. ㅡ 그냥 그렇게 됐어. ㅡ 그걸 내가 이해할 수 없다는 거야. 뭐가 그냥 그렇게 됐다는 거야? ㅡ 내가… 그러니까… 어느 날 아침에 일어났다가 알았어. ㅡ 뭘? ㅡ 당신이랑 있을 때는 전혀 확신할 수 없었던 거. ㅡ 제일 짜증나는 게 뭔지 알아? 믿고 있던 모든 것이 전부 완전히 헛소리였다는 걸 깨닫는 거야. 짜증나지. ㅡ 무슨 뜻이야? ㅡ 운명, 소울메이트, 진정한 사랑. 그런 것들. 애들 동화 같은 넌센스 말이지. 썸머 니가 맞았어. 네 말을 들었어야 했어. ㅡ 아니야. ㅡ 왜 웃어? ㅡ 톰. ㅡ 왜? 왜 날 그렇게 봐? ㅡ 음, 하루는 코너에 있는 음식점에서 도리언 그레이를 읽고 있었어. 그리고 한 남자가 와서 책에 대해 묻기 시작했지. 그 사람이 지금 내 남편이야. ㅡ 어… 그래서? ㅡ 만약 내가 영화를 보러 갔다면, 점심 먹으러 다른 곳엘 갔다면, 그 음식점에 10분 늦게 들어갔다면 어땠을까. 인연이었던 거야. 그리곤 계속 생각했지. 톰이 맞았다고. ㅡ 설마. ㅡ 아냐, 그랬어… 그랬어. 내가 아니라 네가 맞았던 거야.

ㅡ 면접 보러 오셨어요? ㅡ 네? ㅡ 면접 보러 오셨냐구요. ㅡ 아 네. 당신도요? ㅡ 네. ㅡ 으흠~ 경쟁자군요. ㅡ 그래 보이네요. ㅡ 이거 어색하네요. ㅡ 그래요. ㅡ 그럼, 당신이 일자리를 못 얻길 바래요. ㅡ 전 당신이 떨어지길 바래요. ㅡ 하하. ㅡ 히히. 전에 만난 적 있나요? ㅡ 저요? 아닌 것 같은데요. ㅡ 앤젤러스 플라자 간 적 있어요? ㅡ 네! 그곳 되게 좋아해요. 이 도시에서 제일 좋아하는 장소예요. ㅡ 정말 그래요. 주차장은 빼곤 말이죠. ㅡ 네네 동의해요. ㅡ 거기서 당신을 본 것 같아요. ㅡ 정말요? ㅡ 네. ㅡ 전 당신을 못 봤는데. ㅡ 제대로 보지 않았겠죠.
 
(만약 톰이 무엇이든 배운 게 있다면… 중대한 우주적 의미를 단순한 지구적 사건으로 돌릴 수는 없다는 것이다. 우연, 그것이 전부다. 우연 이상의 것은 없다. 톰은 결국 배웠다. 기적이란 없음을. 운명 같은 건 없고, 그 누구도 인연은 아니란 것을. 그는 알았고, 이제는 확신… 아니, 거의 확신하고 있었다.)

ㅡ 저기요. ㅡ 다시 왔군요. ㅡ 네, 저… 면접이 끝나면, 혹시… 커피나 차 한 잔 하지 않을래요? ㅡ 아, 죄송해요. 선약이 있어서요. ㅡ 그래요… ㅡ …좋아요! ㅡ 네? ㅡ 못 마실 게 뭐 있어요? ㅡ 그럼 기다리고 있을께요. 어디서냐면… ㅡ 서로 찾을 수 있을 거에요. ㅡ 우린 찾을 수 있겠죠. 제 이름은 톰이에요. ㅡ 만나서 반가워요, 전 어텀이에요.


2011/07/03 02:55 2011/07/03 02:55
TAGS

Trackback URL :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
Trackback RSS : http://www.fallight.com/rss/trackback/2162

Trackback ATOM : http://www.fallight.com/atom/trackback/2162


« Previous : 1 : ... 113 : 114 : 115 : 116 : 117 : 118 : 119 : 120 : 121 : ... 1283 : Next »