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09.08.21

2009/08/21 06:59 / My Life/Diary
김대중 대통령의 서거. 나는 民主主義를 모르오. 김대중도 모르오.
남을 설득하려는 노력은 전부 헛되다.
인간은 속거나 굴복할 뿐.
인간을 증오하지 않기 위해서는
인간을 病神으로 상정하는 수밖에 없지 않은가? ㅡ 인간에 대한 연민.
2009/08/21 06:59 2009/08/21 06:59
TAGS

Trackback URL :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
Trackback RSS : http://www.fallight.com/rss/trackback/1791

Trackback ATOM : http://www.fallight.com/atom/trackback/1791


« Previous : 1 : ... 352 : 353 : 354 : 355 : 356 : 357 : 358 : 359 : 360 : ... 1282 : Next »