Any Given Sunday

2006/02/09 04:56 / My Life/Diary


무슨 말을 해야 할 지 모르겠다

3분 후에 우리의 프로생활에서

가장 큰 전투가 벌어진다

모든 게 오늘 결판난다

우리가 온전한 팀으로

소생하든가

부숴지든가의 기로다

매 접전마다 1인치씩

밀리면 끝장난다

우린 지금 지옥에 와 있다

정말이다

여기에 머물러 있으면서

굴욕적으로 패배하던가

아니면 싸워서 광명을 얻어

지옥에서 올라올 수 있다

한 번에 1인치씩!

내가 해줄 수는 없다

난 너무 늙었다

이 젊은 얼굴들을 보고

이렇게 생각한다

내가 중년의 시기에

최악의 선택을 했었다고

난… 돈을 다 날렸다

믿기지 않겠지만

날 사랑한 사람들도

쫓아내 버렸다

요즘은 거울 속의

내 얼굴이 보기도 싫다

나이를 먹게 되면

여러가지를 잃는다

그게 인생이야

하지만 잃기 시작하면서

그 사실을 알게돼

인생은 1인치의 게임이란 걸

알게 될 거야

풋볼도 그래

인생이건 풋볼에서건

오차 범위는 매우 작아서

반 걸음만 늦거나 빨라도

성공할 수 없고

반 초만 늦거나 빨라도

잡을 수 없다

모든 일에서 몇 인치가 문제야

경기 중에 생기는 기회마다

매분, 매초마다 그래

우리는 그 인치를 위해

싸워야 돼!

우리는 그 인치를 위해

우리 몸을 부수기도 하고

남의 몸을 부수기도 한다

그 인치를 위해

주먹을 움켜 쥐어라!

그 인치들을 합치면

승패가 바뀐다는 것을

우리는 알기 때문이다!

생사가 뒤바뀔 것이다!

어떤 싸움에서건

죽을 각오가 돼 있는 사람만이

그 인치를 얻는다

내가 인생을 더 살려고

하는 것은

아직 그 인치를 위해 싸우고

죽을 각오가 돼 있기 때문이다

그게 인생이기 때문이다!

여러분 앞에 놓인 6인치를

내가 억지로 시킬 순 없다!

옆에 있는 동료를 봐라

그의 눈을 들여다 봐

여러분과 같이 그 인치를

위해 갈 각오가 보일 거다

팀을 위해 자신을 희생할

각오가 보일 것이다

여러분은 서로를 위해

희생할 거란 걸 알기 때문이다

그게 팀이란 거야

지금 우리가 팀으로서

희생하지 못한다면

일개 개인으로서 죽어야 돼

그게 풋볼이다

그게 전부다

자, 어떻게 할건가!




Al Pacino in Any Given Sunday
2006/02/09 04:56 2006/02/09 04:56
TAGS

Trackback URL :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
Trackback RSS : http://www.fallight.com/rss/trackback/634

Trackback ATOM : http://www.fallight.com/atom/trackback/634


« Previous : 1 : ... 954 : 955 : 956 : 957 : 958 : 959 : 960 : 961 : 962 : ... 1284 : Next »