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07.05.16

2007/05/16 18:42 / My Life/Diary

비가 많이 온다.
잠을 많이 잤다.

종합소득세 신고, 열심히 일하나 안 하나 환급 받는 세액은 똑같은.

엉덩이에 살이 없다.
의자에 앉을 때면 엉덩이뼈의 둔탁함이 느껴진다.
무슨 수로 살을 붙이지.

덥다.

개새끼들과 늦잠을 자고
맥주라도 한 캔 마실까 하다가
할 일이 많아서 생각을 접었다.

기마민족은
비가 오면 말을 탈 수 없기 때문에
우중에는 우울해졌다고 한다

나는 말을 타진 않지만
우울한 걸 보니
기마민족의 후예는 후예.

2007/05/16 18:42 2007/05/16 18:42
TAGS

Trackback URL :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
Trackback RSS : http://www.fallight.com/rss/trackback/962

Trackback ATOM : http://www.fallight.com/atom/trackback/962


« Previous : 1 : ... 768 : 769 : 770 : 771 : 772 : 773 : 774 : 775 : 776 : ... 1284 : Next »