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용자 삽입 이미지
호암미술관(www.hoammuseum.org)


歲寒然後 知松栢之後凋(세한연후 지송백지후조)
추운 겨울이 되야 소나무와 잣나무의 푸르름을 알 수 있다.


2007/03/22 01:41 2007/03/22 01:41
TAGS ,

Trackback URL :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
Trackback RSS : http://www.fallight.com/rss/trackback/877

Trackback ATOM : http://www.fallight.com/atom/trackback/877


« Previous : 1 : ... 824 : 825 : 826 : 827 : 828 : 829 : 830 : 831 : 832 : ... 1283 : Next »