제   목 ‘만듦으로/만드므로/만들므로’ 
 
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07.06.04
 
 


   일상생활에서 무심코 사용하지만 정확한 용법을 따져 보면 혼동이 되는 말들이 있습니다. ‘만듦으로/만드므로/만들므로’도

   그러한 경우입니다.

   아래의 경우 어느 말이 맞는지 얼핏 구분하기가 쉽지 않습니다.



             위생에 만전을 기해 만듦으로 안심하고 드실 수 있습니다.

             위생에 만전을 기해 만드므로 안심하고 드실 수 있습니다.

             위생에 만전을 기해 만들므로 안심하고 드실 수 있습니다.



먼저 ‘만듦으로’의 ‘만듦’은 ‘만들다’의 명사형입니다. 명사형이란 아래와 같은 경우를 말합니다. 이 경우에도 ‘*만듬’으로 잘못 쓰는 일이 많으므로 주의해야 합니다.



             오늘은 마당에 울타리를 만듦.



위의 문장에서 ‘만듦’은 문제가 없지만 ‘만듦으로’가 앞 문장과 뒤 문장을 제대로 연결하고 있는지는 살펴보아야 합니다.

   위의 문장은 앞의 문장 ‘위생에 만전을 기한다’가 뒤 문장 ‘안심하고 드실 수 있다’의 까닭이나 근거가 됩니다. 그럴 경우에는 조사 ‘으로’를 쓰지 않고 연결 어미 ‘-므로’를 써야  합니다.



             철수는 부지런하므로 잘 산다.



따라서 ‘만듦으로’는 적절한 말이 아닙니다.

   그렇다면 ‘만드므로’와 ‘만들므로’ 중에서 어떤 말이 옳을까요? ‘만들므로’가 맞는 말입니다. ‘만들-’은 ‘-므로’와 결합할 때 ‘ㄹ’이 탈락하지 않습니다. 다음과 같은 예에서도 ‘ㄹ’이 탈락하지 않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.



             정성을 다해 만들므로 좋은 작품이 나올 것입니다.

             정성을 다해 만들면 결과가 좋을 것입니다.



정희창(국립국어원)


http://hangeul.seoul.go.kr/quiz/board_view.jsp?before_navinum=701&idx=743

2007/06/21 01:29 2007/06/21 01:29
TAGS

Trackback URL :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
Trackback RSS : http://www.fallight.com/rss/trackback/1018

Trackback ATOM : http://www.fallight.com/atom/trackback/1018


« Previous : 1 : ... 731 : 732 : 733 : 734 : 735 : 736 : 737 : 738 : 739 : ... 1282 : Next »